네사라(NESARA)는 미국에서 2000년 3월 19일에 통과된 특별법입니다.

NESARA는 National Economic Security And Reformation Act의 약자로

네사라가 공식적으로 공표되면 모든 은행빚은 탕감되고 FRB,IRS는 철폐되며

미국 재무성은 금본위 제도에 기반한 새로운 화폐를 발행하게 될것입니다.

또한 현재 미국의 국회와 정부에 있는 사람들은 집단으로 사임하게 됩니다.

원래 네사라는 2001년 9월 11일 아침에 앨런 그린스펀에 의해 발표될

예정이었습니다. 그러나 자신들이 권력의 자리에서 물러나는것을 원치

않았던 미국 정부는 CIA를 동원해 국가 차원의 군사작전에 준하는 치밀한

테러행위를 벌였습니다. 네사라 공표 직후 은행 체계의 변환과 관련된

데이터들을 전송하게 되어있던 컴퓨터 시스템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

자리잡고 있었고 미국 정부는 테러를 가장해 이 건물을 파괴했습니다.

또한 네사라 공표 이후의 보안을 감독하기로 되어 있던 펜타곤의 일부

섹션은 폭탄을 장착한 소형 정찰기를 충돌시켜 역시 파괴했습니다.

이렇게 해서 네사라 공표를 위해 필요한 시스템을 다시 구축하기 위해

지난 몇년이 다시 소요되었습니다. 그리고 지난 달에 미국 대법원의

요청으로 국제 사법 재판소는 이번 달 말에 네사라 공표가 가능하도록

허가를 내렸습니다. 네사라는 애초에 1993년 미국에서 농부들의 소위

Farm Claim에 대한 미국 대법원의 판결을 계기로 만들어지게 된 법이지만

네사라가 공표되면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되기

때문에 국제 사법 재판소에서 네사라 공표를 허가하는 최종권한을 갖게

됐습니다. 네사라 공표 이후에는 미국뿐만 아니라 EU를 비롯한 다른

국가들에서도 금본위 제도로의 전환이 이루어질것입니다. 문제는 미국

정부가 또 다시 이를 방해하려 할것이라는 점인데 부디 이번만큼은 모든

방해를 물리치고 공표가 이루어지길 기대해봅니다. 네사라 공표 며칠 전에

미리 미국 전역의 주요 지점에 보안을 위해 약 25000명 이상의 군인들이

배치되게 됩니다. 9/11 테러 이후에도 미국 정부는 사병을 동원해 귀금속

저장고를 지키고 있는 군인들을 공격하곤 했습니다. 9/11 테러때도 그랬듯

미국 정부는 자신의 권력을 지키기 위해서 자국의 사람들을 아무 양심의

가책도 없이 죽이는 어이 없는 일을 벌이고 있는것입니다. 부디 네사라로

인해 목숨을 잃게 된 수 많은 사람들을 위해서도 이번만큼은 네사라 공표가

틀림없이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실제 네사라가 공표될때는 EBS, 즉

Emergency Broadcast System을 통해 아무 예고 없이 갑자기 TV와 라디오

방송에서 이 발표가 흘러나오게 될것입니다.